Home > TERA NEWS > 공지사항
NAME : 관리자 DATE : 2008-07-08 HIT : 10239
SUBJECT : 반도체  하반기  회복세  뚜렷
호된  침체기를  겪어온  반도체산업이  하반기  생산과  수출  모든  면에서  상승세를  타며,  본격  회복될  것이라는  전망이  나왔다. 

  23일  산업연구원이  발표한  ‘2008  하반기  산업전망’에  따르면  올  상반기  7.4%의  마이너스  증가율을  기록했던  반도체  수출은  올  하반기  9.3%  증가율을  기록할  것으로  예상됐다.  높은  수출  증가세를  유지하고  있는  디스플레이도  하반기  29.9%의  수출  고공행진을  계속하며,  IT산업  전체  수출증가율을  견인할  것으로  보인다. 

  반도체는  특히  상반기  4.0%에  그쳤던  생산증가율이  하반기에  22.5%로  다섯  배  이상  치솟으면서  완연한  회복세를  구가할  것으로  예측됐다.  반도체는  10대  주력  산업  중  올  하반기  생산과  수출이  모두  상반기  대비  배  이상  늘어나는  유일한  산업으로  기록되게  됐다. 

  생산연구원  측은  반도체  생산이  급증하는  것을  300㎜  웨이퍼의  50∼60나노  공정  라인  전환으로  공급량이  대폭  증가됐기  때문으로  분석했다. 

  하반기  IT  수출  증가율은  15.7%로  10대  주력산업의  평균  증가율  14.3%를  웃돌  것으로  예상됐다.  디스플레이는  계절적  특성과  올림픽  효과까지  더해져  IT용보다는  TV용  패널  수요가  크게  증가하면서  29.9%의  증가율을  보일  전망이다.  휴대폰도  세계  3G  시장  확대,  신흥시장의  교체  수요  증가,  국내  업체들의  글로벌  전략폰  수출  호조  등으로  18.4%나  증가세를  탈  것으로  보인다. 

  김휘석  산업연구원  주력산업실장은  “가전을  제외한  주요  IT  제조업군이  수출  호조를  바탕으로  견조한  성장을  지속,  전체  제조업  생산을  주도할  전망”이라고  말했다.